[언론보도] 유럽 한복판으로 가는 우수한 전주의 문화

중도일보 2018/06/05

한식, 한지, 전통주 등 전주의 다양한 전통문화 소개하는 프로그램들 프랑스 한복판에서 운영

"비빔밥과 판소리, 한지 등 대한민국을 대표하는 전주시의 우수한 문화자원이 유럽의 문화심장부인 프랑스 파리에 소개된다.

시는 오는 18일부터 21일까지 4일 간 전주음식과 한지, 전통주 등의 집중 홍보를 위해 프랑스 파리에서 열리는 한국관광문화대전 테이스트 코리아(Taste Korea) 전주스페셜 메인행사에 참가한다고 5일 밝혔다. 테이스트 코리아는 주프랑스 한국문화원, 한국관광공사가 5월과 6월 두 달간 프랑스 파리에서 한국의 전통문화 자원을 집중적으로 알리는 행사로, 올해는 전주시와 함께 전주의 문화를 집중 조명하는 ’Taste Korea! 전주스페셜’로 꾸며진다."

기사 보기

현재 프로그램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