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유럽 문화심장부 파리로 향하는 전주의 문화

새전북신문 2018/05/07

5~6월, 프랑스 파리에서 ‘Taste Korea! 전주스페셜’ 진행

"전주시의 우수한 문화자원이 유럽의 문화심장부인 프랑스 파리에서 집중 조명된다.
시와 주프랑스 한국문화원, 한국관광공사는 5월과 6월 두 달간 프랑스 파리에서 전주의 문화, 관광 자원을 소개하는 ‘Taste Korea! 전주스페셜’을 진행한다고 밝혔다.
한국관광문화대전 테이스트코리아(Taste Korea)는 한식 등 프랑스 내 한국 문화에 대한 높은 관심에 힘입어 한국의 전통문화 자원을 집중적으로 알리는 행사다. 올해는 전주의 문화를 집중 조명한다.
시는 이번 행사를 통해 전주의 다양하고 풍부한 문화콘텐츠를 프랑스에 널리 알려 가장 한국적인 도시 전주의 문화를 프랑스인들이 직·간접적으로 체험할 수 있도록 할 계획이다.
특히, 유네스코 음식창의도시이자 대한민국 음식 수도인 전주의 음식을 집중 소개해 프랑스 등 유럽 관광객의 전주 방문을 이끌어낼 방침이다."

기사 보기

현재 프로그램

전체 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