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언론보도] ‘아이 캔 스피크’ 파리서 通했다… 이제훈 “책임감 느껴”

국민일보 2017/10/27
‘아이 캔 스피크’ 파리서 通했다… 이제훈 “책임감 느껴”

"파리한국영화제에 초청된 영화 ‘아이 캔 스피크’(감독 김현석)가 뜨거운 현지 관심을 받았다.

27일 파리한국영화제 측에 따르면 ‘아이 캔 스피크’는 지난 24일 개막 이래 이틀 연속 매진을 기록했다. 현지인들이 영화를 보기 위해 2시간 가까이 줄을 서는 진풍경이 연출됐고, 400석이 규모의 극장이 관객으로 꽉 들어찼다.

‘아이 캔 스피크’는 일제강점기 성노예 문제라는 아픈 역사를 무겁지 않은 방식으로 풀어낸 영화다. 일본군 위안부 피해자 옥분 역에 나문희, 옥분이 영어 공부하는 걸 돕는 구청 직원 민재 역에 이제훈이 출연했다."

기사 보기

현재 프로그램

전체 보기
콘서트 / 공연
굿, 한국의 정신 - 음악으로 만나는 성주굿

12월 17일 20:00

전시
세르누치 박물관 “한국, 신소장품전"

12월 06일 - 01월 13일

전시
모나코 국립 위원회 명예 살롱 전시

11월 28일 - 12월 16일